SIPFF2020 Entry Offer 2020.02.21(Fri.) ~ 2020.05.27(Wed.)

/
타임 투 리브 Time to Leave

Director 프랑소와 오종 (François Ozon)

프랑스 | 2005 | 81min | Color | 드라마| G


[ 11.05.Sun ] 21:15 ART 1관


| 시놉시스 |

패션 사진작가인 로맹은3개월 시한부 암 선고를 받기 전까지는 세상에서 부러울 게 없는 남자였다. 하지만 병을 알게 된 이후 그는 자기 방식대로 종말을 맞이하기로 결정하고 치료를 거부한다. 가족에게도 자신의 병을 숨기고 미혼모인 여동생 소피에게는 솔직하게 자기 의사를 표현하며, 애인 역시 매정하게 차버린다. 그가 유일하게 위안을 얻는 대상은 자신과 마찬가지로 인생의 종착지에 가까운 할머니뿐이다. 그는 병세가 악화되면서 젊은 시절의 자아와 마주하게 된다.

 

수상

2005 칸영화제 주목할만한시선 노미네이트

2005 바야돌리드국제영화제 남우주연상 수상


| 감독 |

프랑소와 오종 (François Ozon)